2023.2.1 수 09:35
의정비, 시립노인병원
 
> 뉴스 > 오피니언/정보
     
[소비자정보]골프용품 해외직구 시 국내 가격과 꼼꼼히 비교해야
골프용품 24개 제품 중 18개 제품은 국내구매가격이 저렴해
2022년 11월 29일 (화) 11:20:03 보령신문 webmaster@charmnews.co.kr

국내 골프 인구가 급증하면서 해외직구로 골프용품을 구입하는 소비자가 늘고 있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이 주요 골프용품 5개 품목 중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13개 브랜드 24개 제품의 국내 가격과 해외직구 가격을 비교 조사했다.
* 스포츠 레저용품 해외 직접 구매액(통계청) : (20년)916억→(21년)1,502억 조사 결과, 조사대상 24개 제품 중 18개 제품은 국내구매가 더 저렴했으며, 원·달러 환율이 상승으로 국내구매가 해외직구보다 유리한 것으로 나타남.

○ 대부분 국내구매가 더 저렴하나, 골프화는 해외직구가 저렴한 경우가 많아 조사대상 5개 품목 중 드라이버(5개 제품), 퍼터(5개 제품), 아이언 세트(4개 제품)의 경우 총 14개 제품 중 11개 제품은 해외직구가가 국내구매가보다 최저 19.5%에서 최고 100.2%까지 비쌌다. 반면, 나머지 3개 제품(품목별 각각 1개 제품,PXG)은 해외직구가가 국내구매가보다 최저 16.6%에서 최고 38.9%까지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골프공 역시 조사대상 6개 제품 모두 해외직구가가 국내구매가 보다 비쌌고, 골프화는 조사대상 4개 제품 중 3개 제품(에코, 풋조이, 지포어)의 해외직구가 국내구매가보다 최저 8.3%~최고 11.8%까지 저렴한 것으로 조사됐다.

○ 환율 변동에 따라 해외직구 가격 달라져 구입 시 최종가격 꼼꼼히 확인해야해외 사이트는 주로 제품 가격과 배송대행비를 외화(달러 등)로 결제하기 때문에제품 구매 시, 결제 시점의 환율 변동에 따라 최종구입가가 달라진다.
이에 환율 상승에 따른 해외직구 구매가격의 변화를 살펴보기 위해 조사기간의 제품가를 기준으로, 임의 설정한 환율인 1,400원과 환율이 상대적으로 낮았던 전년 동기간(21.8.29.~9.4) 환율(1,181.97원/$)을 적용하여 비교·분석했다. 
그 결과, 환율이 상승하면 해외직구가도 상승해 국내구매가 더 유리해지는 경향을보였다. 다만, 해외직구가가 더 저렴한 제품(6개)의 경우 1,400원 환율을 적용해도 국내구매가 보다 비싸지는 가격 역전 현상은 발생하지 않았다.
해외직구가가 더 저렴한 제품 중 국내구매가와 가격차 비율이 가장 적은 에코 골프화(Golf S-THREE M)는 조사 시점의 환율 기준으로 해외직구가가37,463원(-8.3%) 저렴했으나, 전년 동기 환율을 적용하면 88,136원(-19.6%) 저렴해져 국내 구매가와의 가격차가 더 커졌고, 1,400원 환율을 적용했을 때는 22,356원(-5.0%) 저렴해져 가격차가 줄었다.
타이틀리스트 골프공(Pro V1) 4세트*를 구매하는 경우, 조사시점 환율 기준으로 해외직구가가 24,512원(8.8%) 더 비싼 것으로 조사됐는데, 전년 동기 환율을 적용하면 오히려 해외직구가가 국내구매가보다 22,590원(-8.1%) 더 저렴해지고, 일반적으로 해외직구 가격에는 제품 가격 이외에 배송대행료와 관·부가세가 부가되기 때문에 최종 구매가격이 상승한다. 다만, 품목별, 브랜드 및 제품에 따라 해외구매가 유리한 경우도 있으므로 구매 시 가격을 꼼꼼하게 비교할 필요가 있다.

※ 골프용품 해외직구 시 소비자 주의사항
최종 구매가격을 꼭 확인하세요. 
ㅇ 제품 가격에 관·부가세, 배송대행료 등 추가 비용을 포함한 최종 구매가격을 꼼꼼하게 확인해야 합니다. 
ㅇ 해외 제품가격 자체가 저렴하더라도 관·부가세* 부과 시 해외직구 가격이 비싸지는 경우가 있으므로 구매 결정 전 꼭 확인하세요. 
* 골프채·골프공 : 기본 관세율 8%+부가세 10% / 골프화 : 기본 관세율 13%+부가세 10% 가격에 영향을 미치는 다양한 조건을 비교·확인하세요
ㅇ 골프채 구매 시 샤프트·그립 등의 선택에 따라 가격이 달라질 수 있으므로 유의하세요. 
ㅇ 골프용품은 배송료 책정 시 포장 상태에 따라 실무게가 아닌 부피무게가 적용될 수 있으므로, 배송대행업체의 정책 및 배송요금표를 꼭 확인하세요. 
ㅇ 환율에 따라 제품의 가격 뿐만 아니라 배송대행료, 관·부가세가 달라지므로 환율 확인 후 해외직구가 유리한 지 비교해 보세요. 
ㅇ 해외 쇼핑몰의 경우 시기별로 할인코드를 제공하거나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하므로, 해당 브랜드 및 쇼핑몰의 할인기간을 확인합니다. 신발구매 시 사이즈 및 교환·반품 정보를 미리 확인하세요.
ㅇ 신발은 국가별 사이즈 표기법이 상이하므로, 공식 온라인 쇼핑몰에 게시된 사이즈표를 참고하여 구매합니다. 
ㅇ 신발 사이즈·색상 착오 등으로 인한 교환 또는 반품에 시간이 오래 걸릴 수 있으므로 신중한 구매가 필요합니다.  <국내 A/S 가능 여부를 확인합니다.>
ㅇ 골프용품은 해외직구 시 제조사를 통한 국내 A/S가 어려울 수 있으므로 구매 결정 전 제조사에 국내 A/S 가능 여부를 확인하세요.
 

보령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신문(http://www.charm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가장 많이 본 기사
[한동인의 세상 읽기] 청소역 거리
[박종철 칼럼] '윤핵관'은 충신인
[책 익는 마을의 책 이야기]
충남시군의회의장단, 외유성 출장?
2023어촌신활력증진사업 공모
보령, 종교 순례지로 '부상'
보령소방서, 의용소방대장 합동 이·
김옥수 보령시여성단체협의회장 취임
보령교육지원청, 설 명절 맞이 현장
실내마스크 착용 '권고'로 완화
 
우편번호 33436 충남 보령시 신설 3길 11, 1층(동대동, 모스트센터) | Tel: 041)936-0005 | Fax:041)935-1356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중
Copyright 2009 보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jong861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