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7 수 10:44
의정비, 시립노인병원
 
> 뉴스 > 정치/행정
     
도의회 농수해위, 도서 현장 방문
불편 사항 청취…안정적인 해상교통 노력 약속 
2022년 09월 27일 (화) 11:28:20 김종윤 기자 jjong8610@hanmail.net
   

충남도의회 농수산해양위원회(위원장 정광섭)는 20일과 21일 이틀간 격렬비열도를 비롯해 외연도, 호도, 녹도 등 서해안 도서 지역의 현장 방문을 통해 도서민의 고충을 청취했다.

20일 위원들은 외연도와 호도, 효자도, 삽시도를 방문해 섬 주민과의 만남을 통해 추진사업의 진행과 불편 사항을 청취하고 도서민의 삶의 질 향상에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특히 외연도·호도·녹도 주민들에게 유일한 교통수단이었던 하루 2편의 여객선이 지난 8월부터 여객선 운항 횟수를 하루 2편에서 1편으로 줄여 육지로 나갔던 주민이 다시 돌아오는 배가 없어 다음날 복귀해야 하는 등 해상교통 이용에 큰 불편을 겪고 있다.

이에 위원들은 주민들이 해상교통에 불편함 없도록 대책 마련에 힘쓰겠다고 답변했다.

다음날인 21일은 격렬비열도를 방문, 국가지정 연안항에 따른 추진사업을 점검하고 등대원에게 위문품을 전달했다.

격렬비열도는 우리나라 최서단에 자리 잡은 지리적·군사적 요충지이며, 작은 섬 여러 개가 마치 열을 지어 나는 새와 같다고 해 붙여진 이름이다. 

또 서해안의 독도라 불리며 수려한 경관과 수산자원이 풍부한데도, 독도만큼 국민에게 알려지지 않아 대대적인 홍보와 중요성에 대해 도의 노력이 필요한 곳이다.

김종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신문(http://www.charm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가장 많이 본 기사
[박종철 칼럼] 자다가 봉창 두드리
'스포츠파크', 돈 먹는 하마 되나
"보령댐 애향박물관에 관심 가져야"
"주민자치회 전환, 신중해야"
"김태흠 지사는 사과하라!"
주교면 죽도, 12월의 무인도서 선
가뭄으로 인한 용수부족 해결되나?
"'천북 굴', 맛 보러 오세요"
시, 스마트팜 실무교육 실시 
경로당 운영 활성화 교육 실시
 
우편번호 33436 충남 보령시 신설 3길 11, 1층(동대동, 모스트센터) | Tel: 041)936-0005 | Fax:041)935-1356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중
Copyright 2009 보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jong861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