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6.5 월 12:00
의정비, 시립노인병원
 
> 뉴스 > 정치/행정
     
주소정보 확충으로 더 안전하고 편리한 충남
도, 미래 성장동력인 주소정보 지능화 위해 2026년까지 제1차 집행계획 추진
2022년 09월 20일 (화) 11:42:02 충남도정신문 webmaster@charmnews.co.kr
   

충남도는 올해부터 2026년까지 5년간 현행 주소정보를 2배 이상 대폭 확충하는 ‘제1차 주소정보 활용 집행계획’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도는 도로명주소법과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제1차 주소정보 활용 기본계획에 근거한 이번 집행계획을 통해 더 안전하고, 편리한 민선 8기 힘쎈충남을 실현할 계획이다.
 
제1차 집행계획은 시대변화에 걸맞는 주소체계 고도화를 위해 △언제 어디서든 위치 표현이 편리한 충남 △주소 정보로 개인·사회·경제가 풍요로운 충남 △주소 정보로 미래 신산업을 창출하는 충남 △주소지능정보 D.N.A(데이터 Data, 네트워크 Network, 인공지능 AI) 생태계를 누리는 충남을 목표로 총 85억 원을 투입한다.
 
편리한 충남은 현행 57만여 개인 주소정보 인프라를 114만여 개로 확충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지하, 고가도로, 공터 등 모든 이동경로에 주소를 표시해 소방, 경찰, 재난 시 도민 안전 확보 및 우편 물류 등을 지원한다.

풍요로운 충남은 산책로, 야외 배달장소, 건물군내 이동경로 등 도민 생활편의 주소 2343건 표시 및 임차인, 장애인 등 주소생활 인프라 1971건을 확보한다.
 
도·농 주소 격차 해소 등으로 경제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농촌 비닐하우스 등 6936건에도 주소가 부여된다.
 
창출하는 충남은 주소정보 기반서비스 및 주소 지능정보 융복합서비스 활성화를 목표로, 주소기반 모빌리티 지원데이터 구축, 케이(K)-컬쳐와 연계한 케이(K)-주소 브랜드화를 추진한다.
 
모빌리티 지원데이터 구축은 드론배달점 운항 자료 보급 등이며, 케이-주소 브랜드화는 드라마, 영화 속 건물·장소에 대한 주소정보를 브랜드화 하는 것이 목표다.
 
누리는 충남은 정부 연계 사업으로 클라우드 기반 디지털 주소정보 통합 플랫폼 구축, 주소정보활용지원센터 운영 지원, 주소지능정보 활용기술 인력양성 및 홍보를 통해 D.N.A 생태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도는 집행계획이 완료되면 야외 공간에도 주소가 부여돼 물류와 배달 등 생활 편의성이 크게 개선되고, 자율주행로봇이 문 앞까지 택배를 배달해주는 새로운 서비스 도입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고재성 토지관리과장은 “거주지나 소재지를 나타냈던 기존 주소정보는 가상과 현실 속 데이터의 식별·연결 수단으로 발전하고 있다”며, “앞으로 주소정보로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 생태계를 구축해 관련 산업 창출 및 힘쎈충남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충남도정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신문(http://www.charm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가장 많이 본 기사
[한동인의 세상읽기]해양수산관련 대
[박종철 칼럼] 보수 언론들의 노무
[신현성의 법률이야기]변호사를 하니
해양과학고 실습선 '한내호' 독도
청정수소 생태계 조성에 '박차'
보령시선관위, 공정선거지원단 모집
주민참여예산 제안사업 공모
2023년 인구정책위원회 개최
대천초, 부모님과 함께 하는 바느질
장마철 대비는 풍수해보험으로
 
우편번호 33436 충남 보령시 신설 3길 11, 1층(동대동, 모스트센터) | Tel: 041)936-0005 | Fax:041)935-1356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중
Copyright 2009 보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jong861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