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8.9 화 12:25
의정비, 시립노인병원
 
> 뉴스 > 정치/행정
     
보령해양머드박람회 입장권 강매??
충남도 공무원노조 "입장권 할당은 사실상 강매"
충남도 "협조를 구한 것일 뿐 강매 한 것 아니다"
2022년 05월 03일 (화) 11:34:40 김종윤 기자 jjong8610@hanmail.net
   

충남도공무원노조(아래 노조)가 충남도에서 보령머드축제 입장권을 공무원들에게 할당해 사실상 강매하고 있다며 중단을 요구하고 있다.

충남도 공무원노조(아래 노조)는 지난 12일 입장문을 통해 "(충남도가) 직원들의 입장권 자율판매 결과가 목표에 크게 미치지 못한다며 부서별 입장권 판매목표를 정하고 목표 달성을 위한 입장권 배분 및 판매 추진계획을 실과별로 통보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자율이라는 명분아래 실국별로 판매 목표를 설정하고 목표 달성을 위해 부서별 실적을 집계하는 것은 시대를 역행하는 처사"라고 비판했다.

충남도 내부 게시판에도 "실국별로 입장권 수량을 배정하고 차후에 실국별로 보고회를 한다고 한다"며 "이것을 강매라고 하지 않을 수 있겠나. 실국장들이 눈치를 볼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이라고 성토하는 글이 게재됐다.

이에 대해 충남도 관계자는 "각 실국에 자율원칙하에 입장권을 판매하도록 권고했다"며 "직원들에게 협조를 구한 것으로 강매를 한 것은 아니다"고 해명했다.

다울러 "각 부서에 메시지를 전달해 직원들이 입장권을 할당받는 느낌이 들지 않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충남도는 올해 7월 16일부터 8월 15일까지 31일간 '보령해양머드박람회'를 개최한다. 박람회조직위원회는 120만 관광객 유치를 목표로 박람회 티켓을 일반 9000원, 청소년 7000원, 어린이 5000원에 사전예매하고 있다. /심규상 기자

김종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신문(http://www.charm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가장 많이 본 기사
보령교육지원청, ㈜지엔케이드론전문교
車 배터리 재활용, 미래 먹거리로
"만세보령쌀 삼광미골드를 소개합니다
[소비자정보]여행수요 늘면서 항공
고용노동정책 퀴즈왕은?
대천로타리클럽, 대천3동에 선풍기
[박종철 칼럼] 달라진 게 없는 나
이마트 보령점, 대천4동에 세탁기
보령시·대전광역시 서구 미술교류전
남포벼루의 우수성 알린다
 
우편번호 33436 충남 보령시 신설 3길 11, 1층(동대동, 모스트센터) | Tel: 041)936-0005 | Fax:041)935-1356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중
Copyright 2009 보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jong861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