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7 화 11:36
의정비, 시립노인병원
 
> 뉴스 > 오피니언/정보
     
[기고]보령화력(1·2 호기) 조기폐쇄 따른 경제위기 극복 총력 다해야
김한태 충남도의원
2020년 07월 07일 (화) 12:11:21 보령신문 webmaster@charmnews.co.kr
   

수십 년간 전력공급을 통해 국가 에너지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국민생활 안정에 기여해온 보령석탄화력 1,2호기가 올해 연말 폐쇄될 예정이다. 미세먼지와 온실가스배출 등 대기오염의 주요인으로 지목된 노후된 석탄 화력발전소에 대한 정부의 방침에 따른 것이다.

문제는 발전소 조기폐쇄가 지역경제에 미치는 심각한 파장이다. 소비·생산·고용 등 산업 전반의 위축은 물론 인구 유출까지 가속화돼 보령시의 기반이 크게 흔들릴 가능성이 높다. 이 때문에 보령시민들은 보령화력을 통해 그동안 국가발전에 기여하며 건강의 위협까지 감수하는 등 헌신해왔는데 발전소가 문을 닫으면 가뜩이나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더욱 위기로 몰아넣는 것 아니냐며 정부에 적극적인 대책을 촉구하고 있다.
 
이러한 보령시민의 우려를 정부에 전달하고자 보령시장도 지난 달 국무총리를 만나 보령시를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으로 지정될 수 있도록 건의한 바 있다. 보령시의 이러한 노력에 충남도 또한 힘을 보태며 석탄화력 조기폐쇄에 따른 보령시 경제 위기극복을 위해 총력을 다해야 한다. 대책의 일환 중 하나가 국내외 기업의 보령시 유치 활성화이다. 예컨대 국내기업 뿐 아니라 특히, 해외에 진출해있던 제조 기업을 다시 우리나라로 돌아오도록 하는 제조업 유턴 즉 '리쇼어링 기업' 유치에 능동적으로 나설 필요가 있다.

주지하다시피, 최근 코로나19 이후 전 세계가 국경을 봉쇄해 글로벌 공급망이 크게 흔들리고 있다. 앞으로 유사한 전염병이 언제든 해외 어느 곳에서나 발생할 수 있기에  외국에 진출한 국내 제조기업이 우리나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정부는 물론 각 지자체마다 파격적인 인센티브를 포함해 다양한 유인책을 펼치고 있다. 
충남도 또한 국내 기업의 해외공장을 도내로 유치하기 위해 전 방위적인 노력을 다하고 있다. 이러한 도의 선제적이고 공격적인 노력이 석탄화력발전소 조기폐쇄로 지역경제 위축이 심각한 보령시에 최우선적으로 펼쳐져야 한다.

본의원은 그동안 도지사님을 비롯해 도 집행부에 보령화력 1·2호기 폐쇄로 인한 일자리 감소, 인구 유출과 소비지출 감소 등 지역경제 위축의 심각성을 제기하며 대책을 요구한 바 있다. 특히 웅천읍 구룡리 일원 20만여 평의 웅천일반산업단지의 경우 2020년 말까지 준공예정으로 있지만 현재 분양률은 10%대로 매우 저조한 실정이다. 이를 타개하기 위해서는 국내기업은 물론 무엇보다 충남도의 적극적인 유턴기업 유치 전략이 웅천산단 분양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도 자체적으로 각 종 인센티브 제공 등 별도의 대책을 마련해 지원에 나서야 한다. 보령화력 1·2호기 폐쇄로 인한 지역경제 위기극복이야말로 민선 7기 후반기를 맞는 충남도 경제정책의 핵심이며 코로나19 이후를 내다보는 충남의 미래전략에 대한 성공여부를 가늠하는 바로미터가 되기 때문이다. 도 집행부의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촉구한다.

보령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신문(http://www.charm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의견쓰기는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박종철 칼럼] 우리들의 어머니
건축분야 규제 대폭 개선된다
가족센터 건립 어디까지 왔나?
정낙춘 부시장, 원산도 일원 현장점
가을철, 안전산행 하세요!
궁말의 변화가 시작됐다!
2020년 인구주택총조사 실시
보령, 미식가들을 유혹한다
가족예술치료로 코로나 이겨낸다
"열린 도서관 이용하세요!"
 
우편번호 33436 충남 보령시 신설 3길 11, 1층(동대동, 모스트센터) | Tel: 041)936-0005 | Fax:041)935-1356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중
Copyright 2009 보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jong861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