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7.8 수 12:50
의정비, 시립노인병원
 
> 뉴스 > 정치/행정
     
"김태흠 후보를 지지합니다"
전 바른미래당 당원 20여명, 김후보 지지 선언
2020년 03월 31일 (화) 13:25:34 김종윤 기자 jjong8610@hanmail.net

조양희 전 바른미래당 보령시장 후보와 박병국 전 대천관광협회장이 25일 미래통합당에 입당하며 김태흠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김태흠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열린 이날 입당식에는 조 전 시장 후보와 함께 전 바른미래당 당원 20여명도 함께 입당했다. 조 전 시장 후보는 2005년부터 2015년까지 대천농협조합장을 지냈고, 박 전 관광협회장도 보령시 관광협회를 이끈 바 있다.

조 전 시장 후보는 "문재인 정권은 집권 3년간 대한민국을 뒷걸음질 치게 하고, 국민을 분열시키기에 바빴다"면서 "이대로 가다가는 대한민국의 내일이 없다는 위기감과 지금은 모두 힘을 합쳐 문 정권의 폭주를 막아야 할 때라는 생각에 입당을 결심했다"고 입당 소회를 밝혔다.

이어서 "김태흠 의원은 지난 8년간 보령, 서천의 미래를 바꿀 수 있는 도로, 철도, 항만 건설 등의 중요한 일들을 정말 많이 했다"며 "지역 발전을 위해서는 지역의 미래를 설계할 수 있는 사람, 강한 추진력, 능력이 검증된 김태흠 의원에게 힘을 실어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태흠 후보는 환영사를 통해 "쉽지 않은 입당 결정을 해 주신 조양희 전 시장 후보님, 박병국 전 관광협회장님께 감사드린다"며 "오늘 입당해 주신 분들과 힘을 합쳐 반드시 승리해 대한민국을 지켜내겠다"고 했다.

김종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신문(http://www.charm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의견쓰기는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시의회 후반기 원구성 '난항'
[박종철 칼럼] 탈북단체의 ‘삐라장
대천해수욕장 개장…시민들은 '불안'
보령 이전시 최대 450억 원 지원
버스·여객선 무료 이용 대상 확대
도의회, 보령경제 활로 찾는다
김동일 시장, 기획재정부 방문
도의회, 김명선 후반기 의장 선출
보령FM개국 특집 공개방송 개최
정낙춘 부시장, 취임 1년 맞아
 
우편번호 33436 충남 보령시 신설 3길 11, 1층(동대동, 모스트센터) | Tel: 041)936-0005 | Fax:041)935-1356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중
Copyright 2009 보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jong861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