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7.17 화 11:53
의정비, 시립노인병원
 
> 뉴스 > 오피니언/정보
     
[독자詩]인생 길
표영국(충남 보령경찰서 경무계장)
2017년 10월 24일 (화) 10:50:40 보령신문 webmaster@charmnews.co.kr
   

그냥 그러려니 하고 살자!

어디 이 세상이
네 뜻대로 움직이더냐?

어디 하나라도
내 맘 같은 사람 있더냐?

산 위의 억새처럼
갈바람 불면 부는대로
그냥 부대끼며 살아가는거지!

마냥
멀 것만 같은 인생 길
멈춰
돌아보면
순간인 것을

그냥 그러려니
내려놓고 살다보면

내 맘 같지 않더라도
어느 순간
허전한 마음 어루만져주는 이
하나 없을까?

산 위의 억새들도
갈바람 맞이하려
그 외로움을 견뎠는데
가파른 산등성이
우리들 인생 길에
어쩌다
갈바람 같은 이
찾아주지 않을까?

보령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신문(http://www.charm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사의견쓰기는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장 많이 본 기사
세계인의 축제 보령머드축제 개막!!
붉은불개미 유입을 막아라!
피서철 물가안정 캠페인 펼쳐
보건소, 전국민 손씻기 캠페인 펼쳐
시,합동 안전캠페인 펼쳐
김치는 사랑을 싣고!
야구도 보고, 머드축제도 알리고
민주시민교육 안전망을 만들다
취약계층의 자립을 후원합니다
[기고]글로벌 경쟁시대, 우리의 바
 
우편번호 355-933 충남 보령시 구장터로 14번지 3층(대천동 210-7 삼원빌딩 3층) | Tel: 041)936-0005 | Fax:041)935-1356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중
Copyright 2009 보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jong861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