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9.26 화 11:33
의정비, 시립노인병원
 
> 뉴스 > 경제/사회
     
"크리스마스에 바닷길 열린다"
무창포 신비의바닷길, 21일 시작 24·25일 가장 크게 열려
2014년 12월 16일 (화) 14:43:17 김종윤 기자 jjong8610@hanmail.net
   

올해 마지막으로 열리는 무창포 신비의 바닷길이 크리스마스이브인 24일과 크리스마스 25일 양일간 크게 열린다.

이번에 열리는 신비의 바닷길은 21일부터 26일까지 낮 시간에 하루 한번 열리게 되며, 24일과 25일 양일간에는 최절정을 이뤄 뚜렷하게 나타나는 바닷길을 볼 수 있게 된다. 특히 지난 3월 이후 9개월만에 가장 크게 열린다.

바닷길 절정시간은 ▲21일 오전 9시 8분(조위 66cm) ▲22일 오전 9시 54분(조위 37cm) ▲23일 오전 10시 40분(조위 17cm) ▲24일 오전 11시 25분(조위 10cm) ▲25일 낮 12시 9분(조위 17cm) ▲26일 낮 12시 53분(조위 40cm)이며, 이 시간보다 1~2시간 전에 도착해야 한다.<신비의 바닷길은 대부분 조위 70cm 이하일 때 갈라짐이 나타난다.>

바닷길이 열리면 무창포해수욕장과 석대도 사이 1.5km에 “S"자 모양의 우아한 곡선의 바닷길이 펼쳐져 자연에 대한 경이로움과 함께 겨울바다의 진정한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다.

바닷길에서는 해삼, 소라, 바지락, 민꽃게 등 해산물을 잡을 수 있어 특별한 체험을 할 수 있다.

갯벌체험을 위해서는 호미, 갈고리 등 작은 도구와 조개류를 담을 수 있는 그릇을 준비해야 한다. 진흙이 묻어도 신경 안 쓰이는 편안한 복장은 필수다.

바닷길 옆에는 바지락 채취 유료 체험장도 운영된다. 체험료는 성인 7000원, 어린이 4000원이며, 채취량은 성인 2kg, 어린이 1kg 내외이다.

한편 신비의 바닷길은 달이 지구와의 거리와 위치 변화에 따라 발생되며, 매월 2~6일 하루에 1~2회 나타나고 주로 겨울에는 낮에, 여름에는 밤에 나타난다.

김종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신문(http://www.charm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가장 많이 본 기사
학생인권조례 폐지 '급제동'
추석 황금연휴, 보령에서 즐기자!
추석연휴 비상진료 병·의원 및 약국
보령교육지원청 Wee센터, 찾아가는
[박종철 칼럼] 나쁜 者 대 나쁜
대천동대초, 위급한 상황에서 안전하
보령교육지원청, 추석 맞이 사회복지
송학초, 장애인식개선교육
대천초, 2023 충남도민체전서 우
대천초, 학부모 초청 교육과정 설명
 
우편번호 33436 충남 보령시 신설 3길 11, 1층(동대동, 모스트센터) | Tel: 041)936-0005 | Fax:041)935-1356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중
Copyright 2009 보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jong861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