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5.18 수 16:26
의정비, 시립노인병원
 
> 뉴스 > 보령신문 > 지방자치
     
지역경제 활성화·관광도시 건설 목표
기업유치, 각종 대규모 개발사업 본격 추진
2008년 01월 21일 (월) 00:00:00 보령신문 webmaster@charmnews.co.kr

 신준희 시장은 8일 새해 시정설명회에서 “연내 관창산업단지 분양을 마무리하고, 신규산업단지 조성을 본격 추진해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고, 연륙교 착공과 대천해수욕장 개발을 통해 세계적인 해양관광도시를 건설하겠다”고 밝혔다.
신 시장은 이를 위해 ▲기업유치를 통한 탄탄한 지역경제 기반을 구축 ▲균형 있는 지역개발 ▲함께하는 복지사회 건설 ▲경쟁력 있는 농·어업 인프라 구축 ▲차별화된 문화관광 도시 건설 ▲지방행정 경쟁력 강화를 통한 창의시정 등 6대 시책을 제시했다.

▲기업유치를 통한 탄탄한 지역경제기반 구축
2013년 입주를 목표로 조성되는 오천 영보지방 산업단지는 금년부터 시작돼 향후 6년간 2조원의 사업비가 투자돼 건설기간 동안 연인원 30만명의 고용효과와 2,000억원의 지역경제 파급효과가 예상된다. 지난해부터 정상궤도에 진입한 관창산업단지 분양은 현재 일본계 자동차부품 제조사 등 5개사와 입주협의가 진행되고 있어 올해 안에 잔여입지 모두 입주가 결정될 전망이다.
국내 굴지의 대기업 자본 520억원이 투자돼 태양광 발전소가 건설되고, 청소와 주포에 맞춤형 산업단지를 조성하며, 천북 굴 단지와 EM친환경 농업특구도 추진된다.

▲균형 있는 지역개발 살기 좋은 허브도시 건설
지난해 수립된 2020 도시기본계획은 2020년 인구 15만명을 수용하는 관광 휴양도시, 지역특성화 산업도시, 교통물류 중심도시, 동북아 교역중심 도시로 발전하는 구상을 담고 있다.
이를 토대로 구 대천역사 구역 주변에 향후 4년간 257억을 투자해 야외 공연장, 이문구 문학관, 테마과학관, 주차장, 도로개설 등 문화·관광 지구로 조성해 재래시장이 활성화되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개발촉진지구 사업, 보령댐 주변지역 지원사업, 도시계획도로 개설, 농어촌 도로 확·포장 사업,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추진해 지역간 균형발전을 도모한다.

▲함께하는 복지사회 건설
저출산 고령화 사회에 발맞춰 시립 노인병원을 건립하고, 경로당 운영과 경로당 웰빙사업을 통해노인들이 불편함 없이 여가를 보낼 수 있도록 하고, 생활이 어려운 저소득층의 기초생활 보장과 의료 급여를 확대한다.
금년에는 처음으로 기초노령연금이 매월 최고 13만4000원씩 지급되며, 외국인과 국제결혼 이주 가정에 대해서도 문화적 다양성 등을 수용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한다.
또한, 저소득 장애인의 생활안정과 재활지원에 93억원을 지원하고, 국가 필수 예방접종 기관을 시내 10개 병·의원까지 확대한다.

▲경쟁력 있는 농수산업 인프라 구축
보령지역 특유의 맛이 뛰어난 대표적 농수특산품을 명품화 하기 위해 11개 품목에 15억원을 지원하고, 연간 1억원 이상 소득농가 200명 육성을 목표로 농업CEO를 육성한다.
농산물의 안정적인 판매망 구축을 위해 농수특산품의 대도시 직거래장터 5개소를 개설하고 농수특산품 수출 660만 달러를 목표로 해외연수 확대와 파프리카 수출단지도 집중 육성한다.
어민 복지향상과 생활여건 개선을 위해 무창포 어촌관광단지 조성, 수산경영인 연합회관 건립, 오천항 수산물 판매장 건립을 지원한다.

▲차별화된 문화·관광도시 건설
신 시장은 “머드축제가 대한민국 대표축제로 선정된 것 하나만으로도 자랑스럽다”며 “지난 10년이 머드축제의 양적 성장시기였다면 앞으로 10년은 세계4대축제의 명성을 확고히 하는 질적 성장에 중점을 두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인바운드 여행사 및 항공사 등과 제휴를 통해 적극적인 해외홍보 마케팅을 강화하고 해외 유명 축제 등과 상호 협력을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대천해수욕장 제3지구 관광지 조성사업의 용지분양에 총력을 기울이는 한편, 원산도와 무창포 석대도 지구 개발에 민간자본을 유치, 격조 높은 관광지를 조성해 나간다.
외연도 가고 싶은 섬 시범사업은 올해 34억원을 투자해 착수하고, 골프장 2개소는 인·허가 절차를 마무리해 조기 완공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지방행정의 경쟁력을 강화
‘인재풀 시스템’을 통한 지역 현안 해결의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일하는 조직을 만들기 위한 성과관리시스템을 올해 하반기부터 본격 도입한다.
상시 교육체제를 구축해 공직자 역량을 강화하며, 주민과의 진솔한 대화를 위해 매주 ‘이동시장실’을 운영할 계획이다.

▲새 정부 출범 등 여건변화와 연계한 현안 구상
신 시장은 새 정부 출범 등 변화된 여건에 맞춰 국가계획과 연계되는 광역 중심의 개발프로젝트도 준비하고 있다.
새 정부의 발전전략이나 과제 속에 우리시와 연계되는 광역개발사업에 국비를 지원받을 수 있도록 사업의 타당성과 합리성 등 논리와 과제를 적극 발굴해나간다는 방침이다.
제4차 국토종합계획 수정계획(2006~2020), 제3차 충남 종합계획 수정계획(2006~2020)에 반영된 충청선(보령~조치원)철도, 보령~공주간 고속도로, 보령신항 건설 등 대규모 국책사업이 조속히 추진되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갈 계획이다. 신 시장은 “행정중심복합도시와 도청이전 신도시 건설과 연계한 각종 SOC 확충을 비롯해 황해경제자유구역 지정에 따른 연계발전 방안 대해서도 적극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다음은 분야별 주요사업 계획과 소요비용.
◇지역경제 분야

▲기업유치 및 재래시장 정비 등 18개 사업 173억원 ▲쌀소득보전 직접지불 등 104개 사업 269억원 ▲소규모 바다목장화 등 52개 사업 230억원 ▲숲가꾸기 등 54개 사업 134억원 ▲EM발효비료 생산시설 등 77개 사업 40억원

◇사회복지 분야

▲아동급식비 지원 등 8개 사업 110억원 ▲기초노령연금 등 12개 사업 146억원 ▲기초생활보장 등 14개 사업 241억원 ▲장애인복지시설보강 등 8개사업 69억원 ▲예방접종 등 45개 사업 56억원 ▲생활폐기물 위생매립장 확장 등 25개 사업 158억원

◇지역균형개발 분야

▲대해로 확장 등 29개 사업 204억원 ▲시도8호 확장 등 42개 사업 117억원 ▲소규모 주민숙원사업 등 27개 사업 82억원 ▲하수슬러지 처리시설 등 12개 사업 285억원

◇문화관광 분야

▲이문구 문학관 건립 등 12개 사업 100억원 ▲제11회 머드축제 등 21개 사업 114억원 ▲대천해수욕장개발 등 12개 사업 970억원

◇자치행정 분야

▲방과후 영어학교 운영 등 15개 사업 34억원 ▲의회청사 신축 등 13개 사업 85억원 ◇중앙부처 추진사업은 ▲ 보령신항건설 어민피해조사 용역비 10억원 ▲보령~서천간 국도21호 확포장 15억원 ▲화산~옥동간 국도대체우회도로 건설 140억원 ▲보령~안면도간 연륙교 건설 50억원 ▲홍보지구 농업종합개발사업 230억원 ▲장항선 개량사업 2600억원 등이다.    

보령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신문(http://www.charm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가장 많이 본 기사
"권승현 후보를 지지합니다"
[박종철 칼럼] 노무현과 정도전의
6월 1일, 보령시민은 1인당 8표
"숙원사업 완벽한 해결위해 나섰다"
"윤석열 대통령의 공약은 김태흠의
내년도 정부예산 확보에 행정력 집중
시청 주변으로 산책 하러갈까?
대천농협, 청라에서 영농철 농가 일
도의회, 윤리심사자문위원 위촉
"보이스피싱 예방에 감사드립니다"
 
우편번호 33436 충남 보령시 신설 3길 11, 1층(동대동, 모스트센터) | Tel: 041)936-0005 | Fax:041)935-1356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중
Copyright 2009 보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jong8610@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