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19 목 13:34
의정비, 시립노인병원
 
> 뉴스 > 보령신문 > 지방자치
     
마을홈페이지 구축 1500만원?
김정원, “얼마나 많은 콘텐츠를 담고 있길래?”
2007년 12월 03일 (월) 00:00:00 보령신문 webmaster@charmnews.co.kr

보령시 행정사무감사 이틀째인 28일 자치정보과 소관감사 중 시 자체조성 정보화마을 3곳의 홈페이지 구축비용이 4500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나며 ‘일반 홈페이지에 비해 제작비용이 상대적으로 높은 수준’이라는 지적이 제기됐다.

행감특위에 나선 김정원 의원은 시가 자체조성중인 3개 정보화마을과 관련해 “3개 마을에 3000만원씩 지원을 했는데 홈페이지 구축이 됐느냐? 마을별 제작비용이 얼마이고 제작업체 선정방식과 구축방향은 마련돼 있느냐?”고 질의했다.

이에 대해 이중한 자치정보과장은 “마을 홈페이지 구축은 용역을 통해 1500만원 범위 내에서 집행했으며, 제작업체는 입찰방식을 도입, 구축방향도 제시돼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자 김 의원은 “일반적으로 수 십 만원에서 100~200만원대 수준으로 알고 있는데 마을별 1500만원이 소요됐다면 콘텐츠는 어떤 형식이며 방대한 용량을 담고 있어야 할 것”이라며 묻고 “각종 검색이나 전자결제 등을 포함하는 중소기업 이상 규모에 비해 과다 집행한 것 아니냐?”고 지적했다.

이에 이중한 과장은 “비용문제는 홈페이지 범위가 다양해 주먹구구식이 아닌 용역설계에 기준했으며 관련 콘텐츠로는 마을유래라든지 현황, 특산품 등을 담고 있다”고 해명했다.

정보화마을은 농·어촌 등 정보소외 지역에 인터넷이용환경을 구축, 정보접근 기회를 높이고 주민의 실생활 및 경제활동과 밀접한 콘텐츠를 마련해 다양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지역주민의 정보생활화와 소득증대에 기여한다는 배경을 담고 있다.

시가 추진 중인 자체조성 정보화마을은 시장공약사항으로 미산 대농리, 신흑7통, 천북 낙동리 등 3개 마을을 선정, 마을별 홈페이지 구축을 비롯해 PC 5대, 영상시설 등을 갖춘 마을정보이용센터 지원에 각 3000만원씩 총 9000만원의 사업예산이 소요됐다.

한편 김향희 의원은 정보화 마을과 관련해 “활용도가 거의 없는 현실이다. 전시성·선심성 지원이 아니라 실생활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활용도 교육실시로 내실을 다져나가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 28일, 대천해수욕장 시민탑광장에서 무선인터넷 접속을 시도했으나 연결되지 않았다
대천해수욕장에서 인터넷이 된다?

관련부서, ‘노트북 활용 인터넷 사용 가능하다’… 현장 확인결과 무선랜 사용불가

시 행정사무감사 도중 ‘대천해수욕장 주변에서도 무선랜을 장착한 노트북을 통해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다’는 답변이 나왔다. 하지만 현장 확인 결과 답변과는 달리 노트북만으로 인터넷을 이용할 수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28일 시 자치정보과 소관감사 대천해수욕장을 찾는 관광객 편의를 위한 ‘비지니스룸’(인터넷 사용 환경구축 간이 휴게장소)을 설치하는 것이 어떠냐는 제안이 나왔다.

그러자 소관부서는 “현재 대천해수욕장 내에서 노트북을 활용해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답변, 일부 의원들과 행감을 취재 중이던 언론사 기자들이 의구심을 나타냈다.

이에 현장 확인을 위해 ‘시민탑광장’ 주변을 비롯해 ‘여인의 광장’, ‘분수광장’ 주변 등 대천해수욕장 일대에서 노트북을 들고 무선랜을 작동시켜봤으나, 끝내 인터넷은 이용할 수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다만 ‘시민탑광장’의 경우 인근 건물에서 무선AP기기 등이 작동하고 있는 듯 무선랜은 미약하나마 인터넷 신호를 감지해 냈으나 곧장 수신불가로 나타났다.

노트북이나 PDA 등 개인 휴대인터넷 보급률이 증가함에 따라 언제어디서나 필요한 정보를 교환할 수 있는 환경구축은 인터넷 이용자에 큰 편의를 제공한다.

실제로 28일 대천해수욕장을 찾은 한 관광객은 무선랜 사용가능한 해수욕장에 대한 의견을 묻자 “크게 환영할 일이며 환경이 조성된다면 이용자가 많을 것이다”라고 말했고 또 다른 관광객은 “현대는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는 인터넷 환경 즉 ‘인터넷 유목민’시대다. 관광지에서 관청의 주도로 제반 환경이 조성된다면 획기적일 것”이라고 밝혔다.
/기동취재반

보령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 보령신문(http://www.charm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28일, 대천해수욕장 분수광장에서 인터넷 접속을 시도 했으나 연결되지 않았다는 메시지만 나오고 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한동인의 세상 읽기] 도시의 균형
[박종철 칼럼] 설의 유래
2023설명절 당직 병의원 및 약국
보령, 수소도시 기틀 마련한다
"석탄화력 조기 폐쇄하라!"
2023 주요업무계획 보고회 개최
설 명절, 선거법 유의하세요!
시의회 의원연구회, 최종 보고
김동일 시장, 연두순방 마무리
설 연휴 해양안전 특별대책 기간 운
 
우편번호 33436 충남 보령시 신설 3길 11, 1층(동대동, 모스트센터) | Tel: 041)936-0005 | Fax:041)935-1356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연중
Copyright 2009 보령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jjong8610@hanmail.net